Skip to content

Posts On the Origin of Species Introduction by Sir Julian Huxley #
Find similar titles

Julian Huxley1958년에 쓴 소개글. Charles DarwinAlfred Russel WallaceLinnaean Society에서 공동 발표(1858-07-01)를 하고 딱 100년이 지난 해.

다윈의 신중함으로 인해 책의 출판이 지연되었음을 강조:

  • 다윈은 1837년부터 관련 자료를 모으기 시작
  • 1842년에야 35 페이지 분량의 초록을 작성
  • 1844년에 230 페이지 분량의 "에세이"로 확장. 사실상 종의 기원의 초안이나 마찬가지. 가장 가까웠던 단 두 사람에게만 보여줌: Charles Lyell, Joseph Dalton Hooker (둘 다 왕립학회 소속)
  • 그 후 15년간 계속 책을 다듬고 근거/사례를 보강
  • Alfred Russel Wallace가 아니었다면 한 15년은 더 지나서 출판했을것

종의 기원이 이토록 훌륭한 책인가:

  • 첫째, 사실로써의 진화에 대해 설득력있게 설명하였음. 현존하는 동식물들이 별개의 형태로 창조되지 않았음을 보여주는 대단히 잘 선별된 사례들
  • 둘째, 진화의 메커니즘인 자연선택 이론에 대해 완벽하게 설명하고 과학적 탐구의 대상으로 격상시킴:
  • 셋째, 당시의 제약된 생물학 지식에도 불구하고 대단히 정확한 내용을 담고 있음
    • 종의 기원이 출간된 1895년 당시 생물학 지식은 대단히 제약적이었음
    • 수정(fertilization), 유전성(heredity), 변이(variation), 배아세포분화(embryonic differentiation) 등에 대해 알려진 바가 없었음
  • 동물 행동에 대한 과학적 연구, 생물지리학(biogeography), 생태학 등이 막 생겨나던 시기
  • 말, 코끼리의 진화와 관련된 충분한 화석 기록이 발견되기 전. 인간의 기원에 관련된 화석은 전혀 발견하지 못함

비판들:

비판의 해소:

  • 생기론라마르크주의획득형질이 유전되지 않는다는 사실이 밝혀지며 제외됨
  • 유전학의 발달로 인해 형질에 큰 영향을 미치는 변이는 매우 드물다는 사실이 밝혀졌고, 작고 단속적인(small discontinuous) 변이의 누적이 연속적인 진화적 변화를 야기할 수 있음이 밝혀짐
  • 마침내 Ronald Fisher에 의해 유전학자연선택에 의한 진화 이론이 통합되어 신다윈주의가 탄생하였고 대다수의 학자들 사이에서 인정됨(1930)

이후 연구의 단초들:

대단히 신중하지만 일단 확고한 논리가 서면 과감한 주장을 펼침. 이를테면...

  • There will be a considerable revolution in natural history.
  • Psychology will be based on a new foundation. (진화심리학자들이 가장 좋아하는 문장 :)
  • Light will be thrown on the origin of man and his history.

Incoming Links #

Related Books #

Suggested Pages #

Other Posts #

0.0.1_20140628_0